[울진]수토문화전시관 개관식 개최

12월 22일 개관식 진행, 대풍헌의 역사적 의미 되새기는 역할

기사등록 : 2020.12.23 (수) 12:38:30 최종편집 : 2020.12.23 (수) 12:38:30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지난 22일 수토문화전시관에서 지역기관단체장과 기성면 주민 등의 내빈들을 모시고 개관식을 개최하였다.



이번 사업은 3대문화권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었으며 총사업비 96억원으로, 주차장 조성, 전망대 설치, 전시관 건립, 쉼터조성, 주변정비사업 등이 진행되었다.

수토문화전시관은 기성면 구산리 202번지에 위치, 경북 기념물 제165호‘울진 대풍헌(蔚珍 待風軒)’이 있는 역사적인 장소에 건축되었다.

문화재와 어울리게 전통양식으로 지상 1층의 정면 6칸, 측면 4칸 규모로 一자형 한식목구조 겹처마 팔각기와집(연면적 237.6㎡)양식의 건축물로 2017년 7월 시작하여 2019년 7월 전시관 건립 후 올해 12월 주변정비 등 최종사업을 완료했다.

전시관이 위치한 대풍헌은 울릉도(독도)를 수색하기 위해 가는 수토사(搜討使)가 순풍(順風)을 기다리며 머물렀던 장소로 울진군은 2010년 해체하여 복원하였다.

또 이곳에서 삼척 진장과 월송 만호가 2~3년에 한 번씩 울릉도를 수토할 때 구산항에서 출발한다는 것과 수토관 일행의 접대를 위해 각종 경비를 전담했던 구산동민들의 부담을 경감할 수 있는 방책에 대해 내용이 있는 「완문(完文)」과 「수토절목(搜討節目)」이 발견되어 경북 문화재자료 제511호 ‘울진 대풍헌 소장 문서’로 지정되기도 하였다.

수토문화전시관은 이러한 역사적 내용을 포함하여 전시함으로써 수토문화의 이해를 돕고 그 중요성을 널리 홍보하기 위해 건립하였다.

전찬걸 군수는 “조선시대 울릉도를 순찰하던 수토사가 머문 장소로 그 역사적 의미가 큰 곳에 수토문화전시관을 지어 전 국민에게 수토 역사를 알림으로써 우리나라 독도의 영유권을 더욱 공고히 할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기사등록 : 경북연합방송 / gumisun@daum.net

# [경북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방문자 의견
  방문자 의견이 총 0개 등록되어 있습니다.
 
나의 의견 작성하기 *기사에 대한 의견은 실명제를 실시합니다.
 
등록된 방문자들의 의견 입니다.

등록된 방문자 의견이 없습니다.

 
 
검색어 TOP10
?
??
송어
군수
웹드라마
문경읍장
보듬마을
이수현
占쎈갭占쏙옙占쎌눖占
연료
많이 본 뉴스
[봉화]비대면 새해농업인 실용..
[영주]안심식당 운영으로 ‘코..
[성주] 농산물 온라인거래 활성..
[경주]새콤달콤 향과 맛 좋은..
[포항]고품질 ‘한라봉’ 본격..
[구미]辛丑年 구미시 경제, V자..
[포항]SBS 예능프로그램 ‘맛남..
[구미]“코로나19 치료에 매진..
[울진]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
[성주]성주미래 100년 새로운..
[의성]적극행정으로 복지급여..
[영천]온라인 새해농업인실용교..
[경산]김주령 신임부시장, 업무..
[안동]안동MBC 특집다큐 ‘같이..
[청도]발로 뛰는 현장 행정, 한..
[김천]근로기회 제공으로 저소..
[문경]선‧후배 아름다운..
[성주]동절기 복지사각지대 대..
[경산]자인농협임직원, 사랑의..
[경주]안강청소년문화의집 ‘두..
포토 뉴스
[봉화]다문화가족센터『고부가 함께하는 전통문화체험』실시